윤장현 광주시장, 투자협약 생산현장 방문 - 교육신문사-
  • HOME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22년10월05일wed
뉴스홈 > 경제/사회 > 지역
2017년04월19일 21시42분 915
쪽지신고하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국내외 투자협약기업 4개사 방문…다양한 현장 목소리 듣고 소통
네이버 밴드 공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19일 광주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투자를 완료한 (주)제일과 (주)대유중공업을 방문해 생산현장 근로자를 격려하며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윤 시장은 이번 투자협약기업의 산업현장 방문을 통해 기업인들과 소통하며 애로사항을 직접 파악해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공유한다는 방침이다.

(주)대유중공업 구내식당에서는 임직원과 오찬을 함께 하며 “국제 정세의 불안과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도 광주에 투자를 결정해 지역 경제 발전의 한 축을 담당해주신데 대해 감사하다”며 기업 임직원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방문한 (주)제일(대표 윤홍현)은 2015년 4월 광주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진곡산단에 제2공장을 신설해 2016년 3월 공장을 준공한 박리, 철구조물, 자동화 설비 전문기업이다. 도장설비, 각종 컨베이어 환경설비 제작설치, 공정용 팔레트, 자동화 생산라인을 구축하여 전 산업분야에 걸쳐 각종 공정을 개선하고 자동화 설비를 제작하는 국내 손꼽히는 기술경쟁력을 갖춘 중소기업이다.


(주)대유중공업(대표 김봉성)은 2015년 12월 광주시와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전북 완주에서 진곡산단으로 공장을 이전해 2016년 7월 공장을 준공한 대유그룹 계열의 금형 전문 제조기업이다. 자동차 주형금형과 다이캐스팅금형에서 가전부문의 사출, 프레스 금형까지 금형부문의 신규투자와 제작 용량 증대를 꾀하며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윤 시장은 이날 방문에 이어 오는 21일 ▲평동산단에 소재한 덴마크의 투자협약기업인 한국그런포스펌프(주)와 ▲태양광 발전사업의 선도기업으로 태양광 사업본부 및 신재생에너지연구소를 첨단산단에 설립한 SDN(주) 등 2개사를 방문할 예정이다.


한편, 민선6기 출범 이후 4월 현재까지 광주시는 153개 기업과 투자금액 1조2077억원, 신규 고용창출 7208명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민선6기 투자협약 목표(160개 기업)의 96%다. 광주시는 빠르면 상반기 중으로 목표를 100%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상호명:(주) 이데이뉴스 | 제호: 이데뉴스닷컴 | 사업자번호 : 409-86-29149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북동 4-9번지 2층 / 북구 금재로75번길 21. 2층(북동) 등록번호: 광주 아-00144 | 등록일: 2005년 10월 4일 | 발행인/편집인: 강대의(010-4192-5182)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의 (010-4192-5182) | 제보 및 각종문의 : (062)673-0419(代) | FAX : (062)456-5181 Copyright(c) 2016 :::이데이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강대의 (yug42@naver.com)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지역섹션 목록으로
윤장현 광주시장, 투자협약 생산현장 방문 (2017-04-19 21:42:35)
서울시 '남산 둘레길' 7일 공개...'걷기 축제' 개최 (2015-11-08 07:59:28)

교육신문사 홈페이지 새단장 하였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교육신문사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등록번호: 문화관광부 다04527 | 등록일: 1996. 01. 18 | 발행인: 이정동 | 편집인: 남기철 |
상 호 명: 교육신문사 | 사업자번호:107-99-39509 | 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당산동 3가 91-1번지 4층 403호
신문광고.인터넷관련 02-2632-9494 | 신문구독.서적관련 02-2632-9495 |
TEL: (02)2632-9494 | FAX: (02)2632-9495

Copyright(c) 1996 ~ 2022 교육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uinews@eduinews.com